제목따위는 없어도 됩니다.

furiel.egloos.com

포토로그



OLYMPUS LOL The Champions Winter 2012-2013 8강 평가 Game


OLYMPUS LOL The Champions Winter 2012-2013 8강 경기가 끝났습니다.

각각 5판 3선승제로 실시하였고 5경기는 OGN LOL의 명물 블라인드 픽으로 진행됐습니다.

명경기를 연출할 수 있는 블라인드 픽은 OGN LOL의 자랑이죠.

승리한 팀은 4강으로 진출하며 5전 3선승 경기를 2세트 치르고 동점이 나왔을때 데스매치를 실시합니다.

패배한 팀은 NLB 다이아리그에 참가합니다.



Azubu Frost(8승 4패-A조 1위) vs CJ Entus(4승 8패-B조 4위)

생각 외로 낮은 점수를 따내긴 했지만 어쨌든 A조의 절대 강자인 Azubu Frost와 프로팀으로서 턱걸이로 진출한 셈인 CJ Entus의 경기가 이정도로 재미있을 줄은 아무도 생각하지 못했을 것입니다. 튼튼한 Azubu Frost의 라인전을 생각해보면 Azubu Frost의 탑 Shy와 미드 RapidStar는 밀릴리 없고 봇 듀오인 원딜러 Woong과 서포터 MadLife는 최근 무서운 성장세를 보이는 CJ Entus의 원딜러 Space의 공세를 버티기만 해도 운영으로 손쉽게 승리를 딸만한 승부입니다. 하지만 Azubu Frost와 CJ Entus의 가장 큰 차이점이라면 바로 정글러입니다. 성장형 정글러로 안정적인 운영을 선보이는 Azubu Frost의 정글러 CloudTemplar와 CJ Entus의 에이스로서 공격적인 성향의 정글러로서는 국내 1인자인 InSec의 맞대결이 나온 경기이기도 했습니다.

1경기에서 CJ Entus는 자신들이 베스트라고 할만한 픽, 특히 트위스티드 페이트와 리신을 픽하는데 성공하지만 Azubu Frost는 미드 녹턴과 탑 엘리스라는 충격적인 픽을 선보입니다. Shy의 엘리스는 CJ Entus의 탑 LongPanda를 압도했고 RapidStar의 미드 녹턴은 CJ Entus의 미드 Dade가 궁을 활용해 갱을 가듯이 마찬가지로 궁으로 갱을 다니며 밀리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었고 결국 승리합니다. 2경기에서 Azubu Frost는 항상 꺼내드는 아무무와 연계될 이블린과 제드, 새로 발견한 1레벨 최강 애쉬+알리스타 듀오라는 공격적인 픽을 선보이지만 CJ Entus는 튼튼한 이렐리아, 라이즈의 픽과 동시에 정글 다리우스라는 공격적인 수를 꺼내듭니다. 실제로 바론을 챙겨갈 정도로 CJ Entus는 선보였지만 소위 입롤을 실현시키는 Azubu Frost의 한타력에 눌립니다. Woong이 포탑을 부수다 처형당해 재빨리 역습을 하지만 이득을 보지 못하고 다음 바론싸움에서 패배해 그대로 패배합니다. 2:0으로 몰린 상황에서 CJ Entus는 3경기에서 정글 제드와 탑 신짜오를 픽합니다. Azubu Frost는 잭스와 카타리나를 꺼내들며 응수했지만 InSec의 제드가 미드를 빠르게 커버해 1차 타워를 상당히 빠른 시간에 미는걸 시작으로 케이틀린+누누 듀오를 활용한 타워 파괴로 우위를 점합니다. 그리고 제드가 중간에 쫓기다 미니언에 죽는 해프닝이 일어나긴 했지만 CloudTeaplar의 아무무를 말리게 하는데 성공했고 LongPanda의 신짜오가 의외로 흥해서 한타에서 강력한 힘을 발휘해 승리를 따냅니다. 2:1로 추격하는 상황에서 Azubu Frost는 최근 뜨는 조합인 럼블+제이스 조합을 꺼내들었지만 CJ Entus는 전 경기에서 흥한 신짜오와 더불어 무려 미드 리신을 픽합니다. 인베이드를 성공시킨 CJ Entus는 그 이득을 굴려가며 케이틀린+누누 듀오로 라인을 압박합니다. 럼블+제이스는 강력하지만 난전에 강한 신짜오와 리신의 존재로 한타에서 승리를 가져간 CJ Entus는 바론 버프의 힘으로 밀어붙여 승리합니다. 2:2가 되어 OGN Winter 본선 대회 첫 블라인드 픽이 진행되었습니다. 밴이 없는 블라인드 픽답게 CJ Entus는 계속 밴당했던 카직스와 InSec의 정글 제드, 3,4경기에서 흥한 신짜오 등을 픽하지만 Azubu Frost는 OP로 유명한 이블린, 렝가, CloudTemplar의 정글 쉔을 가져옵니다. Dade의 카직스가 상당히 성장했지만 Shy의 렝가와 CloudTemplar의 쉔의 성장을 막지 못해서 결국 Azubu Frost가 승리를 차지합니다. 

명경기 제조기 팀다운 Azubu Frost의 경기다웠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공격적인 CJ Entus와 수비적인 Azubu Frost는 마치 창과 방패를 보는 듯한 싸움이었고 결국 노련미의 Azubu Frost가 블라인드 픽 승률 100%답게 노련한 픽을 선보여 승리합니다. 비록 패배하긴 했지만 CJ Entus는 상당히 잘 싸웠고 InSec이라는 에이스를 통해 한층 더 수준높은 팀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승리 인터뷰에서 Woong이 울먹이는 모습을 보여주어 말이 많았는데 Woong, 캐떡이 사실 실력으로 까이던게 아닌데 원딜로 전향하고 실력으로 까이던 설움은 인정합니다. 하지만 캐떡이 링을 통수쳤던 과거는 잊지 않았으면 합니다. 상대적이긴 하지만 여전히 좋지 않은 과거를 가진 선수중 한명이니까요. 



Azubu Blaze(9승 3패-B조 2위) vs LG-IM(7승 5패-A조 3위)

소위 '권선징악' 경기라고 불리우는 Azubu Frost와의 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준 LG-IM과 최근 하락세인 Azubu Blaze는 딱 좋은 상대로 봐도 좋습니다. 국내 최고의 미드라이너로 손꼽히는 Azubu Blaze의 미드 Ambition 원맨팀으로 전락했다는 Azubu Blaze에게 제자리를 찾아 감을 되찾은 LG-IM의 탑 a Lilac과 누구나 인정하는 국내 대표 원딜러중 하나인 LG-IM의 원딜러Paragon을 전력으로 갖추고 있는 LG-IM은 결코 만만치 않은 상대입니다. Maknoon을 라인전에서 이긴 적이 있지만 아직 검증이 필요한 Azubu Blaze의 탑 Flame은 기량을 되찾은 a Lilac과 좋은 승부가 될거라고 기대를 모았습니다. 

1경기에서 LG-IM의 정글러 RingTroll의 리신을 시작으로 럼블+제이스 조합을 꺼내들었는데 Azubu Blaze는 이에 맞서 미드 르블랑이라는 도박수를 냅니다. RingTroll의 리신이 초반에 잘 찔러주었긴 했지만 Azubu Blaze의 선수들은 잘 버텨냈습니다. 하지만 Ambition은 르블랑을 잡았음에도 라인전 단계에서 큰 활약을 하지 못하고 결국 자이라+럼블+제이스로 이어지는 강력한 한타조합에 밀려 패배합니다. 2경기에서 Azubu Blaze는 다이애나, 녹턴, 올라프로 이어지는 돌진조합에 지금의 Cpt.Jack을 있게 해준 애쉬를 꺼내들지만 LG-IM은 탑 리신과 최근 강력한 라이즈를 꺼내듭니다. LG-IM의 미스 포츈+타릭 듀오가 Azubu Blaze의 애쉬+소나 조합을 완전히 봉쇄했고 중간 한타에서 난전에 강한 a Lilac의 리신이 활약을 하고 무라마나를 보유한 LG-IM의 미드 MidKing의 라이즈가 후반에 정리를 해버리는 무난한 승리를 가져갑니다. 2:0으로 앞서는 LG-IM은 미드 직스와 탑 다리우스라는 공격적인 픽을 선보였고 탈락위기에 놓인 Azubu Blaze는 Azubu Frost의 미드 RapidStar가 선보였던 미드 녹턴과 Azubu Blaze의 서포터 LustBoy의 필살기 룰루를 꺼내듭니다. 하지만 여전히 강력한 LG-IM의 기세에 눌려 미드 억제기 앞 타워에서 농성을 하는 상황까지 몰립니다. 여기서 Paragon의 이즈리얼이 한대 남은 타워를 부수려고 미니언 없이 혼자 들어갔다가 Azubu Blaze의 정글러 Helios의 아무무의 궁에 완벽히 적중하며 한타에 패배하고 그대로 밀어붙여 Azubu Blaze가 역전승을 거둡니다. 한점 따라온 Azubu Blaze는 탑 쉔과 미드 카직스라는 운영과 공격 둘 다 잡는 픽을 꺼내들었고 LG-IM은 최근 보기 드문 탑 초가스를 선택합니다. 빠른 타이밍에 4인갱으로 a Lilac의 초가스를 잡는걸 시작으로 계속해서 스노우볼을 굴려간 Azubu Blaze는 서서히 LG-IM을 말리고 결국 Flame의 쉔을 아무도 막을 수 없게 되어 승리합니다. 2:2가 되어 두번째 블라인드 픽 경기가 진행됩니다. Azubu Blaze는 탑 쉔, 정글 아무무, 미드 이블린이라는 OP픽을 선보였고 LG-IM은 탑 렝가, 정글 쉔, 미드 트위스티드 페이트라는 글로벌을 활용한 픽을 선보입니다. 최근 최고 OP 원딜인 미스 포츈이 미러전이고 각각 자신있는 서포터인 룰루와 자이라가 격돌합니다. LG-IM이 라인스왑을 걸었고 초반 라인전에서 상당한 킬을 얻어내 LG-IM이 유리하게 진행합니다. 하지만 끈질기게 쫓아온 Azubu Blaze는 룰루의 슈퍼세이브에 힘입어 바론 전 한타를 승리로 이끌어내며 바론 버프를 획득하고 그대로 유리하기 밀어붙였고 결정적인 순간에 Helios의 아무무가 정확한 이니시를 열었고 승리로 이어졌습니다. 

패패승승승이라는 LG-IM에게는 아쉬운 결과이긴 했지만 상당히 의미있는 경기였습니다. Azubu Blaze의 한타력은 아직 죽지 않았다는걸 보여주는 경기였고 LG-IM도 성장한 모습을 보여준 경기라고 하겠습니다. 항상 캐리를 해왔던 Ambition보다는 Helios가 더 눈에 띄지 않았나 생각이 드네요. 1,2경기에서 한타에 밀리는 모습을 보여줄때 Azubu Blaze는 이제 한물 갔나 했지만 3,4,5경기에서 보여준 Helios의 아무무는 환상적이었습니다. 그리고 LG-IM은 4강을 눈앞에 두고 있었는데 3경기 중간 한타에서의 패배를 시작으로 탈락까지 이어져서 야구에서만 전해지던 DTD가 롤판에서도 이어진다는걸 증명해낸 셈이 되었습니다. 그동안 많은 칭찬을 받았던 Paragon이었지만 3경기에서 보여줬던 무리한 타워 어택은 패배로 이어진 치명적인 실수이기 때문에 다소 비난을 받을 지도 모르겠네요. 지금 글을 쓰는 이 시간을 기준으로 NLB 다이아리그에 참가한 LG-IM은 먼저 내려간 GSG에게 2:0으로 패배해 상당히 위험한 상황입니다. NLB 다이아리그는 3전 2선승제를 2세트 치루기 때문에 기회는 있지만 8강까지 올라온 LG-IM으로서는 자존심을 구기는 경기력이었습니다. 1,2경기까지 최고의 기량을 보여주다 3경기부터 지금까지 이어지는 DTD의 기운을 극복할 수 있을지가 기대됩니다.


MVP White(7승 5패-A조 2위) vs Najin Sword(7승 5패-B조 3위)

똑같은 성적에 비슷한 점수를 가지고 있는 MVP White와 Najin Sword의 경기는 함부로 예측할 수 없습니다. OGN Winter 시작 전이었다면 열에 아홉은 Najin Sword에게 손을 들었겠지만 최근 상승한 MVP White의 기량을 생각해볼때 그 Najin Sword라도 무시하지 못할 팀입니다. 소위 '유통기한' 팀으로 분류되는 Najin Sword는 MVP White보다 강력한 팀인건 맞지만 MLG Dallas에서 Azubu Blaze와의 경기를 생각해볼때 장기전으로 가면 혹시 모른다라는 이야기가 많았습니다. Najin Sword가 3:0으로 이기거나 만약 3:0이 안된다면 2:3으로 진다라는 의견도 있었지요. 경기를 시작하면서 Najin Sword의 탑 Maknoon은 물안경을 쓰면서 다이브를 하겠다는 퍼포먼스를 선보여 재미를 주기도 했습니다.

1경기에서 Najin Sword는 탑 엘리스와 함께 무려 미드 케일을 선보입니다. 이에 질세라 MVP White는 라이즈와 서폿 르블랑으로 응수하려 하지만 상당히 잘큰 Najin Sword의 미드 SSONG의 케일이 적재적소한 궁극기 타이밍과 광역 딜링으로 MVP White를 강력하게 압박합니다. MVP White의 미드 Mima의 라이즈와 원딜러 Imp의 그레이브즈가 상당한 화력을 내주지만 라인상황이 너무나 안좋아 Najin Sword에게 운영으로 패배합니다. 2경기에서 MVP White는 탑 다리우스와 원딜 바루스라는 도박수를 내밀면서 한술 더 떠 총명을 든 직스라는 수를 꺼내듭니다. Najin Sword는 미드 카직스를 꺼내들지요. MVP White의 탑 Homme의 다리우스와 Imp의 바루스는 맞라인을 잘 상대했지만 Mima의 직스는 카직스에게 점차 밀리더니 후반가서는 라인 정리를 위해 궁을 마구 쓰느라 교전에서 궁을 쓰지도 못하고 후반가서는 소용이 없어지는 총명때문에 서모너 스펠이 하나 모자르니 화력이 부족해 존재감이 없어집니다. 게다가 Maknoon의 쉔이 활약하는 바람에 운영으로 밀리게 되며 결국 2경기도 Najin Sword가 승리합니다. 3경기에서 Najin Sword는 탑 카직스, 미드 케일, 정글 신짜오라는 강력한 픽을 선보였고 MVP White는 아무무, 룰루, 카서스라는 다소 방어적인 픽을 선보였는데 케일 궁의 지원을 받는 Maknoon의 카직스를 막지 못하고 MVP White는 처참하게 패배합니다.

지금까지 블라인드 픽까지 갔었던 8강경기에 비해 다소 시시하게 끝난 경기였습니다. 최근 기량이 상승하는 MVP White라면 Najin Sword와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지만 구멍이었던 미드가 뚫리면서 패배합니다. 그 강력한 Najin Sword의 원딜 Pray를 압도하는게 Imp였지만 미드의 캐리력에서부터 차이가 나 화력이 밀리기 시작하고, 게다가 그 Najin Sword에게 운영으로 밀리게 되면서 패배하니 MVP White로서는 더욱 아쉬운 경기력이었다고 생각합니다. Najin Sword 입장에서 보자면 운영을 하며 이겨본 경기를 경험함으로써 한층 더 발전하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해봅니다. 



KT Rolster A(7승 5패-A조 4위) vs KT Rolster B(11승 1패-B조 1위)

Azubu나 Najin처럼 2팀 체제인 팀으로서 항상 내전은 명경기가 나왔기에 KT Rolster 내전은 많은 기대를 모았습니다. 하지만 객관적으로 평가해보면 B팀이 A팀보다 한수 위라고 많은 사람들이 평가합니다. 순위만 봐도 B조 1위와 A조 4위의 경기이고 그동안 보여준 경기력을 본다면 단연 B팀이 강했으니까요. 하지만 내전은 서로를 잘 안다는 변수가 있습니다. 어쩌면 KT Rolster A팀만큼은 KT Rolster B의 약점을 잘 파고들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심을 갖게 하는게 바로 내전의 재미지요. 

1경기에서 KT Rolster A는 이블린을 선픽으로 가져가고 올라프를 뺏어오는 공격적인 픽을 선보였고 KT Rolster B는 먼저 고른 쉔을 탑으로 활용하고 라이즈와 정글 초가스를 가져옵니다. 이즈리얼+타릭 듀오는 타릭의 꿈 듀오로 유명하지요. 프로게이머중에서 특히 타릭을 잘쓰는 선수가 바로 KT Rolster B의 서포터 Mafa입니다. 두 팀은 팽팽한 상황에서 길게 대치하다가 KT Rolster A가 바론 대치중에 배산임수배수의 진을 펼치듯이 KT Rolster B의 진영으로 달려들어 피가 얼마 안남은 2차타워를 부셨지만 뒤를 덮친 KT Rolster B의 공격으로 손해를 보게 되어 바론을 뺏기고 그대로 패배합니다. 2경기에서 KT Rolster B의 미드 Ryu는 다이애나를 선픽하지만 이 상대로 KT Rolster A의 미드 Zero는 오리아나를 꺼내듭니다. 초반에 KT Rolster A의 정글러 ReSEt의 활약으로 라인전에서 이득을 보고 시작하지만 KT Rolster B의 탑 Ragan의 올라프가 이름값을 하듯 질주하며 캐리해 결국 KT Rolster B가 승리합니다. 3경기에서 KT Rolster A는 정글 이블린과 미드 다이애나, 탑 레넥톤이라는 공격적인 픽을 하지만 KT Rolster B는 미드 자르반이라는 도박수를 겁니다. 경기 초반 KT Rolster B의 정글러 KaKAO의 리신이 날뛰며 라인전에서 큰 이득을 보는 KT Rolster B였지만 KT Rolster A의 탑 Vitamin의 레넥톤이 상당한 성장을 해 후반 캐리를 보여주며 경기를 승리로 이끕니다. 2:1의 상황에서 KT Rolster B는 쉔 선픽에 이어 미드 카직스와 정글 제드라는 공격적인 픽을 선보였고 KT Rolster A는 전 경기에서 흥했던 레넥톤과 Zero가 자신있어하는 미드 자이라, 최근 트렌드인 서폿 르블랑, 그리고 무려 정글 샤코라는 도박수를 꺼냅니다. ReSEt의 샤코는 초반 라인전을 잘 풀어가려고 노력했지만 결국 킬을 만들어내는건 KaKAO의 제드였고 가뜩이나 무리수였던 KT Rolster A의 픽은 갈수록 무너져 결국 항복해 패배합니다.

내전이었지만 생각 외로 재미는 없었던 경기였습니다. 서로를 잘 알고 있는 내전이니만큼 서로의 약점을 잘 노릴 것 같았지만 오히려 서로를 잘 알기에 신중한 대치전이 계속되었습니다. 그래서 게임이 비교적 지루한 장기전이 많았지요. 하지만 한타력에서는 단연 KT Rolster B가 앞섰고 그 증거로 4경기동안 KT Rolster B의 원딜 Score는 0데스를 기록했습니다. 본래 높은 KDA를 유지하며 한타 포지션으로는 국내 최고로 알려진 Score였지만 놀라운 기록입니다. 1점을 따서 만회하긴 했지만 3:1로 KT Rolster B가 A팀보다 한수 위라는게 증명되었고 최종 4강 대진이 완성됩니다.




현재 4강에 올라온 팀들은 명실상부 국내 최고의 4팀이라고 봐도 좋을 팀들입니다. KT Rolster B 팀 자리에 CLG.EU를 넣으면 딱 OGN Summer 4강 대진이네요. 반대로 생각하면 국내 TOP4 팀에 신생 팀인 KT Rolster B가 올라온걸 놀랍게 생각해야 할 필요도 있겠네요. 무서운 전력을 가진 팀이라고는 알고 있었지만 정말 해냈으니까요. 게다가 4강 상대인 Najin Sword는 조별 리그에서 2:0으로 이긴 적이 있는 팀입니다. 결승전은 아무래도 Azubu와 KT의 승부로 점쳐지네요.


이후의 일정은 이렇습니다.

위에 썼듯이 5판 3선승으로 2세트, 동점이라면 데스매치 1경기를 추가합니다.

1월 9일 수요일 / 1월 11일 금요일 Azubu Frost vs Azubu Blaze

1월 16일 수요일 / 1월 18일 금요일 Najin Sword vs KT Rolster B


탈락한 CJ Entus, LG-IM, MVP White, KT Rolster A는 헛개수 NLB Winter 다이아 리그에서 경기를 진행합니다.

NLB에 관한 내용은 NiceGameTV에 가시면 알아볼 수 있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